송고(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송고(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간편결제 업체 카카오페이는 월간 결제 금액이 지난 8월 기준 1조8천억원을 돌파했다고 19일 밝혔다. 카카오페이는 “전월 대비 일평균 거래액이 크게 상승하고 있어 9월에는 월간 거래액이 2조원을 돌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달 개시한 ‘카카오페이 QR결제’는 서비스를 신청한 점포가 10만 곳을 넘었다. QR결제 가맹점을 지역별로 보면 홍대·망원·상수·합정 등 젊은 소비층의 왕래가 활발한 서울 마포구가 사용자 수와 결제량, 총 거래액 모두 전국에서 가장 많았다고 카카오페이는 전했다. 업종별로는 식·음료 분야가 33%로 가장 많았고, 의류·잡화 및 약국 등 재화 판매 분야 23%, 서비스 14%, 교육·강연 분야 6% 등 순이었다. 결제 금액은 1만원 미만이 전체의 61%를 차지했다. 류영준 대표는 “사용자들을 위한 다양한 혜택과 프로모션을 지속적으로 고민해 우리나라에서 바코드·QR코드 방식의 모바일 간편결제 시스템이 보편적인 결제 수단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출장샵 -[카톡:ym85] 이와 함께 시·군 평택출장샵 공무직 처우 김해출장샵 개선, 시·군 환경미화원 대행업체 복지 대책 마련, 충남노사민정 조정·중재단 활동 강화 등을 위해 노력해줄 것을 건의했다. 도는 근로시간 단축과 관련, 정부 지원금 확보와 노선버스 공공성 강화 등 대책을 마련키로 했다. 또 최소한 관급공사에서만큼은 건설근로자 임금과 건설 장비료 체불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조치하겠다고 약속했다. 양승조 지사는 “노동시간 단축은 일·생활 균형(워라밸) 실현을 위해, 구리출장샵 최저임금 인상은 양극화 해소를 위해 꼭 필요한 정책”이라며 “도 차원에서 사회적 익산출장샵 대화기구를 만들어 노동 현장의 이슈를 발굴하고 사회적 합의를 이끌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송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