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카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카카오톡에서 상대방에게 보낸 메시지를 삭제할 수 있는 기능이 17일 적용됐다. 카카오[035720]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부터 카카오톡에 메시지 삭제 기능이 순차적으로 도입되고 있다. 따로 업데이트할 필요 없이 카카오톡 8.0 버전을 쓴다면 자동 적용된다. 전송 후 5분 이내의 ‘읽은 메시지’와 ‘읽지 않은 메시지’를 모두 지울 수 있다. 글자와 사진, 영상, 이모티콘 등 모든 종류의 메시지가 해당한다. 보낸 메시지 말풍선을 길게 눌러 ‘삭제’를 선택한 다음 ‘모든 대화 상대에게서 삭제’를 고르면 된다. 단, ‘삭제된 메시지입니다’라는 흔적은 남는다. 메시지가 암호화된 ‘비밀채팅방’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카카오 측은 “메시지 삭제 기능에 대한 이용자들의 요구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도입을 결정했다”며 “상대에게 메시지 발송을 완료한 후 발신자의 발송 실수를 일부 보완하는 데 초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베리만이 21개월 동안 잡은 제주도출장샵 짐승이 얼마나 되는지는 정확히 알 수 없다. 그가 본국에 보낸 조류만 해도 380종이었다고 하니 전체 규모를 짐작할 만하다. 표범·곰·스라소니·멧돼지·영양·날다람쥐 등 포유류를 비롯해 난쟁이부엉이·후투티·왜가리·딱새·멧새 등 조류, 파충류, 어류, 갑각류, 조개류 등 종류를 가리지 않았다. 그는 박제와 표본 등 모든 동물 수집품을 스웨덴 자연사박물관에 기증했다.

마산출장샵 -[카톡:ym85] (서울=연합뉴스) 인천출장샵 이영호 기자 = 말 그대로 ‘동에 번쩍, 서에 번쩍’이다. 아시안게임을 끝내고 곧바로 한국으로 돌아와 ‘벤투호 A매치’에 참가한 뒤 지난 12일 잉글랜드로 복귀한 손흥민(토트넘)이 이번에는 이탈리아로 날아가는 숨막히는 행군을 이어간다. 토트넘은 오는 19일(한국시간) 오전 1시 55분 이탈리아 밀라노의 산시로 스타디움에서 인터 밀란과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을 치른다. 아시안게임 이후에도 손흥민은 엄청난 일정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7일 코스타리카전과 11일 칠레전을 끝내고 잉글랜드로 복귀한 손흥민은 지난 15일 리버풀과 정규리그 경기에 후반 교체 출전하며 남다른 체력을 과시했다. 휴식이 필요할 만도 하지만 손흥민은 곧바로 이번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첫 경기를 위해 이탈리아로 향했다. 팀 사정상 손흥민이 쉴 수도 없었다. 골키퍼 위고 요리스를 비롯해 델레 알리, 무사 시소코가 부상으로 이번 원정에서 빠졌고, 키런 트리피어와 토비 알데르베이럴트는 전술적인 이유로 데려오지 않았다. 주전급 선수 5명이 결장하다 보니 파주출장샵 팀 공격의 핵심인 손흥민으로서는 밀라노 원정에서 빠질 수 없는 상황이 됐다. 이에 따라 손흥민은 인터 밀란전에 서산출장샵 이번 시즌 처음으로 선발 출전할 가능성도 커졌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